[마케팅] 남의 것을 갖는다고 내 것이 되나?

담당자

본문

패스트푸드 시장에서 가장 중요한 속성은

'속도(빠르다)'라고 조사되었습니다.


버거킹은 광고회사에게 이렇게 주문했습니다.
"
세상이 빠른 것을 원하고 있으니 그것을 광고해 주세요"

 

광고회사는 'Best food for fast times'라는 슬로건을 내세워
엄청난 캠페인을 시작했습니다
.

그리고... 대실패로 끝났습니다.

 

광고회사는 계약이 파기되고, 경영진은 퇴출되고, 회사는 매각되었으며
버거킹은 한참 동안이나 하향세를 그렸습니다.

 

버거킹이 실패한 이유는
맥도날드가 가장 빠른 햄버거 체인으로
먼저 인식되어 있었기 때문입니다
.
다시 말해 '빠르다'의 소유권을 맥도날드가 갖고 있었기 때문입니다.

 

경쟁자가 소비자의 마음 속에 이미 심어놓은 단어나 지위를
같이 소유하겠다고 시도하는 것은 정말 어리석은 짓입니다
.

‘’소비자의 마음 속에 심은 단어를 두 회사가 동시에 소유할 수는 없다.'

이것이 바로 '독점의 법칙'입니다.


사람의 마음은 일단 한번 정해지면 누구도 바꿀 수 없습니다.
그런데도 많은 분들이 '독점의 법칙'을 계속해서 어기고 있습니다.

 

성공을 거두고 싶다면 아직 소유권 없이 비어있는 단어를 찾으세요.
그리고 그 분야를 정복하세요.
하나의 강력한 단어에 초점을 맞추세요.

 

조앤미 디자인 아카데미는 한 분야의 최고가 되기를 원하는
여러분과 함께 할 것입니다
.

 

 

 

-반영구화장 전문 교육 수강 학원-

조앤미 디자인 아카데미 원장 

 

 

댓글목록 0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댓글쓰기

적용하기
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.